먹어? 말아? 연구결과 엇갈리는 식품 7 > 생활의 지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오늘 446
어제 388
최대 618
전체 399,492
마음을 나누는 인터넷 일기장 - 통플 다이어리
생활의 지혜

먹어? 말아? 연구결과 엇갈리는 식품 7

페이지 정보

작성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5-03-15 11:01 조회5,268회 댓글0건

본문

건강 효능에 대한 다른 결과

어떤 식품이 건강에 좋다거나 해롭다거나 하는 연구결과가 거의 매일 쏟아져 나온다. 과학이 우리를 좀 더 건강한 삶으로 이끄는 것은 분명하지만 새로운 연구결과가 이전의 연구결과들을 뒤집는 경우도 많다. 미국의 뉴스 웹사이트 '매셔블닷컴(mashable.com)'이 우리가 많이 먹는 식품 중 연구결과가 엇갈리는 것 7가지를 소개했다.

달걀=미국심장협회에 의하면 달걀노른자에는 콜레스테롤이 들어있어 너무 많이 먹으면 동맥을 막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었다. 2012년에 나온 한 연구에서는 심혈관 질환 위험이 있는 사람들은 달걀을 자주 먹는 것을 피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하지만 같은 해 발표된 다른 연구에서는 이런 의견을 반박하면서 달걀을 매일 먹어도 심혈관 질환이나 뇌졸중 위험을 전혀 증가시키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커피=미국에서만 300억 달러(약 33조2600억원)의 커피 시장이 형성돼 있다. 하지만 매일 습관적으로 커피를 마시는 사람들은 커피와 2형 당뇨병과의 연관성에 대해 헷갈릴 때가 많다. 2007년에 나온 연구에 의하면 당뇨병 환자들이 정기적으로 카페인 음료를 마실 경우 포도당을 조절하는 데 장기적으로 해를 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2014년 하버드 공중보건대학이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4년 동안 커피 섭취량을 조금씩 늘린 사람들은 당뇨병 위험이 11%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레드 와인=레드 와인에는 염증을 감소시키는 효능이 있는 항산화제인 레스베라트롤이 들어있어 심장 건강에 좋은 것으로 알려져 왔다. 1996년에 나온 연구에 의하면 레드 와인은 심장병 위험을 줄이는 데 가장 효과적인 술로 나타났다. 하지만 이탈리아의 작은 도시에 사는 800명의 주민을 9년 동안 추적 조사한 2014년 연구는 이와는 정반대의 결과를 내놨다. 즉 레스베라트롤은 혈액 염증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는 것이다.

우유=어릴 때부터 우유가 뼈를 튼튼하게 만든다는 소리를 들어왔지만 이런 효과는 남녀 성별에 따라 다르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여러 연구에 의하면 우유에 들어있는 칼슘은 뼈 손실을 방지하고 골절로부터 뼈를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1997년에 나온 연구에 따르면 우유를 통한 칼슘 섭취는 남성에게 있어서는 골절을 감소시키지 못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붉은 고기=소, 돼지, 양 등의 살이 붉은 고기는 섭취 여부를 놓고 논쟁이 이어져 오고 있다. 호주 디킨대학교 연구팀은 여성들이 붉은 고기를 충분히 먹지 않으면 불안과 우울증이 증가한다는 것을 발견했다. 반면에 2013년에 나온 연구에 의하면 붉은 고기를 먹으면 2형 당뇨병을 비롯해 건강상의 문제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초콜릿=레드 와인처럼 초콜릿에는 건강에 좋은 항산화제가 풍부한 것으로 알려져 왔다. 2014년에 나온 연구에 의하면 다크 초콜릿을 섭취하는 사람들은 인슐린 민감성이 좋아져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다크 초콜릿이 염증이나 심장병에 어떤 효과도 없다는 연구결과도 나온 바 있다.

감자=2011년 하버드대학교 연구팀은 감자를 미국인의 허리둘레를 늘리는 데 가장 위험한 식품 중 하나로 꼽았다. 연구결과, 매일 감자를 섭취하면 평균 0.8파운드(약 0.36㎏)의 체중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2013년에 나온 연구에 의하면 기름에 튀긴 프렌치플라이나 감자 칩을 제외하고 감자는 섬유질과 칼륨이 풍부한 건강에 대단히 좋은 채소인 것으로 밝혀졌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생활의 지혜 목록

Total 24건 1 페이지
생활의 지혜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4 ‘여성에 포위된’ 남학생들… “우리는 느리고 답답하대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8 3348 0
23 앤더슨 암센터 종신교수, "현대의학 암 고칠수 없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3 5184 0
열람중 먹어? 말아? 연구결과 엇갈리는 식품 7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5 5269 0
21 자녀 교육비 정부 지원금 어떻게 받나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6 6376 0
20 LG U+ 인사말필링 해제 방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3 7667 0
19 곰팡이 꽃이 피었습니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8 7811 0
18 골다공증엔 칼슘? 최악의 건강지식 6가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19 7611 0
17 말린 음식이 몸에 더 좋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12 6517 0
16 면역력을 높이는 식품 - 암 체질을 바꾸는 기적의 식습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1-02 5583 0
15 암 막으려면 이렇게 생활하세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4 5273 0
14 공기청정기 보다 더 좋은 "독 먹는 식물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9 8395 0
13 효율적인 구글 검색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3 11308 0
12 운수대통할만한 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10 7333 0
11 [스크랩] 요령만 있으면 이보다 쉬울 순 없다! 손쉬운 욕실청소 가이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06 7636 0
10 음악태교와 태교음악 감상법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8-15 7650 0
9 항공 마일리지 완전정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5-22 8493 26
8 눈에 좋은 음식, 좋지 않은 음식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4-12 6624 0
7 당신이 아는 ‘상처상식’ 다 틀렸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6-22 6143 2
6 [‘혈액형 다이어트’ 아시나요] 살찌는 음식 혈액형 따라 달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23 6788 5
5 복을 부르는 풍수 인테리어-음 ... 침대 방향 부터 바꿔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9-29 13501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nuno21.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