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日常茶飯事)

산을 넘으면 또 다른 산이

페이지 정보

본문

눈에 보이는 고개만 넘으면 끝인 줄 알았다.
하나를 넘으면 더 높은 고개가 나타났다.
산을 넘으면 또 산이다.
나아갈수록 바람은 세고, 숨이 가쁘지만
멈출 수도 하산할 수도 없다.



- 김영갑의 《그 섬에 내가 있었네》 중에서 -



* 인생도 그렇습니다.
고비를 넘기면 또 고비입니다.
이번 일만 잘 넘기면 되겠지, 하고 힘겹게 넘으면
더 험하고 가파른 산이 나타납니다. 그래도 그 산을 넘고
또 넘는 것은, 산 정상에 올라"야~호"하는 성취의 맛과
더 높은 산봉우리 너머에 기다리는 희망 때문입니다.

관련자료

Today's proverb
우리에게 남는 것은 다른 사람에게 준 것뿐이다. (긴스버그)